모험러의 책방

용기 본문

모험러의 잡문

용기

모험러
아버지가 사실은 참전용사였으며, 훈장도 받았고, 다리를 저는 것도 전투 중 입은 부상 때문이라는 걸 알게 된 아들이 겁쟁이로 여겼던 아버지를 다시 보게 되어 무척 뿌듯해한다. 그 이야기를 전해준 어머니는 그런 아들을 보며 이런 이야기를 해준다.

"그걸 자랑스러워 하지 않는 것이 네 아버지의 진짜 용기다."*

12/07/31

* 영화 <워 호스>의 한 장면.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몸살  (0) 2012.08.03
깨달음  (0) 2012.08.02
올림픽  (0) 2012.07.31
용기  (0) 2012.07.31
플란체  (0) 2012.07.29
도대체, 사랑 2  (0) 2012.07.28
"박사, 덤핑 시대"*  (0) 2012.07.27
폭염  (0) 2012.07.26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