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음식의 반란> 본문

리뷰, 서평, 감상

<음식의 반란>

모험러
가장 강조되는 것은 장 점막의 기능이다. 장 점막이 약해지면 음식물을 제대로 소화하지 못하여 영양을 잘 흡수하지 못하는 것은 물론, 유해 성분을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여 여러 질병이 발생한다고 한다. 특히 장이 단백질을 소화할 수 있느냐, 못하느냐가 중요하다. 이 책에서는 몸에 안 맞을 수 있는 여러 종류의 단백질을 다루고 있지만, 역시 가장 의심 가는 녀석은 밀 단백질(글루텐)과 우유 단백질(유청)이다. 내 몸으로 실험해 보는 수밖에 없겠다. 

12/09/16

* 잉에 호프만·아놀드 힐거스, <음식의 반란>

'리뷰, 서평, 감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설산비호>를 읽고  (0) 2012.10.01
<대부>를 보고  (0) 2012.10.01
<광해>를 보고  (0) 2012.10.01
<독성프리>  (0) 2012.09.16
<밀가루 똥배>  (0) 2012.09.14
<심플하게 산다>  (0) 2012.09.12
<먼지 없는 방: 삼성반도체 공장의 비밀>  (0) 2012.09.06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