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오랜 기다림 본문

모험러의 잡문

오랜 기다림

모험러
도서관에서 책을 빌렸는데 출판사에서 책 출고시 끼워 넣은 홍보용 광고지가 책에 그대로 끼워져 있을 때가 있다. 책 상태를 살펴보면 영락없이 새 책이다. 갓 출간된 책뿐 아니라 출간된 지 5~6년이 넘은 책도 이런 경우가 있다. 그 간 아무도 빌려보지 않은 것이다. 책장에 가만히 들어앉아서 하염없이 자기 앞을 오가는 사람들만을 지켜볼 뿐 누구의 관심도 받지 못하고 선택도 받지 못해 책은 때깔만 좋았지 어쩐지 풀이 죽어 보인다. 이런 친구를 발견하는 날에는 더 관심을 기울이게 된다. 더 깊게 알고 싶다.

14/05/13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호 건강법, 그리고 화식과 생식  (0) 2014.06.24
의식의 4단계  (0) 2014.06.23
용기의 후련함  (1) 2014.06.16
꿈에 없는 것  (0) 2014.05.12
절대 이동하지 말고 대기하라  (0) 2014.04.28
세월호 참사, 부모의 작별인사  (0) 2014.04.28
자식을 잃은 어느 부부의 쪽지  (0) 2014.04.28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