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출애굽기 본문

모험러의 잡문

출애굽기

모험러
유진 뎁스라는 사람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고 한다.

"노동자들은 모세가 그들을 노예상태에서 탈출시켜주기를 너무 오래 기다려왔다. ... 만약 당신이 누군가에 이끌려 해방될 수 있다면, 당신은 다시 누군가에 잡아끌려 되돌려질 수도 있다."*

내가 모세다!라고 우기는 자, 저 사람이 모세다!라고 꾀는 자, 모세만을 믿어야 한다고 달싹거리는 자, 한번 모세에게 다시 속아보자며 추근대는 자 등등, 야단법석 시끄러워 세상을 둘러보니 아뿔싸 정치의 계절이다. 어둠은 깊고 밤공기는 선뜩하다. 자신을 등불로 삼아 제힘으로 나아갈 때다.

12/03/10

* Kliman, <The Failure of Capitalist Production>에서 재인용.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불가능한 것의 가능성  (0) 2012.03.13
외계인  (1) 2012.03.12
불온한 사상  (0) 2012.03.11
출애굽기  (0) 2012.03.10
소외  (0) 2012.03.10
소유나 존재냐  (0) 2012.03.10
그녀가 사랑스러운 날엔  (0) 2012.03.10
보리출판사  (0) 2012.03.09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