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낙홍 본문

모험러의 잡문

낙홍

모험러
비는 내리고 
얼마 안 남은 단풍잎도 
다 떨어져 간다

아무리 떨어지지 않으려 애를 써도
우리 삶도 언젠가 툭― 
가지에서 떨어질 것이다

두려운 것은 
채 곱게 물들지도 못한 채
가지에서 떨어져
어느 낯선 골목에서 이리저리 뒹굴다
잊혀지는 것이다

사랑하는 이의 가슴속에 
책갈피로 남지도 못한 채

12/11/11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이 지나가면  (0) 2012.11.14
바람아 좀 살살  (0) 2012.11.12
늦가을 아침  (0) 2012.11.12
낙홍  (0) 2012.11.11
사람 되는 길  (0) 2012.11.10
대한민국 하류사회  (0) 2012.11.09
대한민국 상류사회  (0) 2012.11.08
입동  (0) 2012.11.07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