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정리의 규칙 본문

리뷰, 서평, 감상

정리의 규칙

모험러
첫째, 버린다.
둘째, 버린다.
셋째, '그래도 이건..' 그것도 얄짤없이 버린다. 
넷째, 한 번에, 단기간에, 완벽하게 정리한다. 

이상 <인생이 빛나는 정리의 마법>의 요약이다. 정리 하나로 삶이 달라진다고 하면 믿겠는가? 사실이다. 압권은 남편마저 속 시원하게 버리고 새 삶을 시작한 어느 독자!

"정리를 통해 물건이 줄어들면 어느 순간 자신의 적정량을 깨닫게 되는 순간이 찾아온다. 갑자기 머릿속에서 번뜩이듯 뭔가 떠오르면서 '나는 이 정도의 물건을 가지면 전혀 문제없이 살 수 있다'라거나 '이 정도만 있으면 행복하게 살 수 있다'는 느낌이 들 때가 찾아온다. 이렇게 자신이 가진 물건의 적정량을 깨닫는 순간을 경험하게 되면, 그 이후로는 절대 물건이 늘지 않는다."*

12/08/24

* 곤도 마리에, <인생이 빛나는 정리의 마법> 중에서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