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이정출과 정채산의 만남(영화 '밀정') 본문

모험러의 잡문

이정출과 정채산의 만남(영화 '밀정')

모험러


https://youtu.be/a5LD31hp1EE


나는 정채산의 눈을 바라보았다

아니, 저절로 그의 눈에 빨려들어갔다고 표현하는 것이 더 맞을 것이다


이미 기운 배다 조선은

나는 알지 못한다

대체 조선에 목숨 걸고 지켜야 할만한 고귀한 것이 뭐가 있었나

오히려 황국은 나의 눈을 뜨이게 하고 나의 능력을 일깨워주지 않았나


대체 무엇이 

이 사내의 눈빛에

이토록 강렬한 신념이 깃들게 했는지 

나는

영원히 알 수 없을 것만 같다


대한독립만세?

웃기는 소리다


역사?

승리한 자들은 선지자 항목에 이름 올리고

패배한 자들은 반란자, 테러리스트의 항목에 이름을 올릴 뿐이다


아, 그러나 내 마음은 왜 이토록 동요하는가


그가 내게 시계를 주며 말한다

"앞으로 내 시간을 이동지에게 맡깁니다."


나는 나 자신도 믿지 못하는데

어째서 이 자는 자신의 시간 

자신의 삶을 내게 맡기는가

여전히 

알 수 없다


알 수 없지만

나는 이 알 수 없는 사내에게 도박을 걸어보고 싶다


사내는 나를 알아주는 자에게 목숨을 바치는 법이라고 했던가

새벽 바다의 고요한 울림이 가슴을 스친다


또 봅시다


16/09/20


* 영화 <밀정>을 보고 쓴 픽션입니다.



낭독 모음

잡문 모음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단델라이온, 아 이 사랑스런 친구  (0) 2020.06.19
영웅을 만든 영웅  (0) 2017.01.13
그리고 아무도 거짓말 하지 않았다  (0) 2016.12.23
이정출과 정채산의 만남(영화 '밀정')  (0) 2016.09.20
네 인생을 망치고 있다  (0) 2016.06.16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0) 2016.05.01
참장공의 생활화  (0) 2016.03.17
위로  (1) 2015.12.05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