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반쪽과 하나 본문

모험러의 잡문

반쪽과 하나

모험러
'사랑은 자신의 나머지 반쪽을 찾는 일'  ― 사랑에 관해 가장 널리 알려진 신화 중 하나이다. 아무도 자신의 반쪽이 되어줄 수 없다. '나'의 빈 곳을 '너'로 채울 수 없다. '너'를 갈취하거나 집착하게 될 뿐. '나'를 완전하게 해 줄 '너'는 오직 자신이 만들어낸 환상 속에만 존재할 수 있기 때문이다. 반쪽은 누구를 만나든 반쪽일 뿐이다. 사실 우리는 각자 이미 '하나'다. 그러니 자긍심을 갖고 사랑하자. 그렇게 다른 '하나'를 만나 사랑하자.

12/07/02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게임을 하는 이유  (0) 2012.07.06
눈 내리던 밤  (0) 2012.07.03
영화 <졸업>의 엔딩  (0) 2012.07.02
반쪽과 하나  (0) 2012.07.02
관계의 변화  (0) 2012.06.30
진심  (0) 2012.06.30
비결  (0) 2012.06.27
초승달 2  (0) 2012.06.26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