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마음을 조급히 가지지 말라 본문

명문장, 명구절

마음을 조급히 가지지 말라

모험러
「모든 종말론자, 구세론자, 혁명론자들은 그들이 믿는 신념의 성취를 즉좌적으로 생각한다. 당장 즉좌적으로 이루어진다고 믿는 것이다. 홍수전과 그를 따르는 다섯왕도 예외는 아니었다. 그러나 수운은 그러한 긴박한 성취에 대한 환상이 없었다. 그는 항상 도유들의 마음이 급하고 초조한 것을 개탄하였다. 그래서 "탄도유심급"이라는 글까지 썼다. 풍운대수는 인간의 기국에 딸려있는 것이며, 현기는 쉽게 노출되는 것이니, 마음을 조급히 가지지 말라고 권면하였다. 그는 개벽의 도래를 긴박한 시점으로 생각치를 않았다. 그리고 말을 조심할 것을 권면하였으며 함부로 현기를 노출시키지 말라고 훈계하였다. 

예수도 긴박한 천국의 도래를 외쳤고, 사도 바울도 긴박한 파루지아를 믿었으며, 홍수전도 긴박한 지상천국의 실현을 꿈꾸었으나, 수운은 그러한 환상에 압도된 적이 없다. 수운의 문제의식은 어디까지나 인간의 내적 상황이었으며 인간외적인 어떤 건조물에 의하여 해결될 수 있는 그런 것이 아니었다.」*

- 도올 

곧 새해다. 
모두가 더 여유로운 마음을 갖는 한 해가 되기를.

13/12/31

* 도올 김용옥, <도올심득 동경대전>에서 발췌, 편집.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