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그때 그때 다르다 본문

명문장, 명구절

그때 그때 다르다

모험러
"백이와 숙제는 자기 뜻을 굽히지 않고 자기 몸을 욕되게 하지 않았다.
유하혜와 소련은 뜻을 굽히고 몸을 욕되게 하였다. 
우중과 이일은 숨어 살며 세상을 버렸다. 

나는 이들과는 다르니,
꼭 그래야 한다는 것도 없고,
꼭 그래서는 안 된다는 것도 없다."*

- 공자

13/06/19

* 석동신, <한글로 읽는 사서>에서 발췌, 각색.

공자  

'명문장, 명구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육이오  (0) 2013.06.25
성실의 도  (0) 2013.06.21
맹자  (0) 2013.06.20
그때 그때 다르다  (0) 2013.06.19
균등하고 화합하여 안정되면  (0) 2013.06.18
바라봄이 없다면  (0) 2013.06.17
진짜 사랑  (0) 2013.06.16
몸에 이미 지니고 있다  (0) 2013.06.15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