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첫 손님 본문

모험러의 잡문

첫 손님

모험러
아래는 국내 최고령 무사고 택시 운전자 배삼진 선생(83)의 말. 

"한번은 서울에 물난리가 났어요. 운전하기 꺼려졌지만 그렇다고 쉴 수가 있나. 그런데 그날 첫 손님이 누구였는지 알아요? 출근하는 버스기사가 타더라니까. 목숨 걸고 운전하는 사람들이 다 똑같구나 싶었어."*

13/02/07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요일 오후  (0) 2013.02.24
새끼 고양이  (0) 2013.02.17
억압과 탐닉  (0) 2013.02.16
첫 손님  (0) 2013.02.07
윤회  (0) 2013.01.31
베델의 집  (0) 2013.01.20
집으로 돌아가는 길  (0) 2013.01.11
승부사들  (0) 2013.01.07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