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이순(耳順) 본문

모험러의 잡문

이순(耳順)

모험러
나이가 든다는 것은 귀에 거슬리고 마음이 불편해지는 이야기가 많아진다는 것이다. 수행은 이 과정을 거꾸로 거슬러 듣지 못할 이야기가 없도록 나를 비워가는 것이다. 

밤 깊어지고 사방이 고요해지면 마음은 주저주저하다가 오늘은 어떤 이야기가 신경이 쓰였는지 하나씩 이야기를 꺼내놓기 시작한다. 나는 곁에서 그 이야기를 가만히 듣다가 말없이 마음을 안아준다. 

12/12/13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양이와의 대결  (0) 2012.12.19
일원 일표  (0) 2012.12.17
사람의 경지  (0) 2012.12.14
이순(耳順)  (0) 2012.12.13
취음선생 백거이  (0) 2012.12.12
파자소암  (1) 2012.12.12
동네 고양이  (0) 2012.12.11
대선 후보 토론회를 보고, 실현 가능성  (0) 2012.12.11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