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행복한 사람은 한 사람도 없다 본문

명문장, 명구절

행복한 사람은 한 사람도 없다

모험러

「생각이 깊은 사람들은, 행복한 사람이나 불행한 사람이라는 말을 쓰지 않는다. 세상에는, 확실히 저승으로 들어가는 문인 세상에는, 행복한 사람은 사람도 없다.

 

사람의 참된 구분은 그런 것이 아니다. 빛을 지닌 사람과 어둠의 사람, 구분밖에는 없다. 그러므로 어둠의 사람 수를 줄이고 빛을 지닌 사람의 수를 늘리는 , 그것이 바로 목적인 것이다. 우리들이 교육과 학문에 관해 주장하는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 글을 배우는 것은 불을 밝히는 것과 같다. 읽는 글자 하나하나가 빛을 토해 내는 것이다.

 

그러나 빛이라고 해서 기쁨을 뜻하는 것은 아니다. 속에서도 인간은 곤란을 느낄 있다. 빛이 지나치면 불길을 토해 낸다. 불길은 날개의 적과 같다. 높이 날아오르는 것을 그치지 않고 타오르는 , 그것이야말로 천재의 기적이다.

 

사람들은 깨달음을 얻어도, 누군가를 사랑해도 계속해서 괴로움을 느낀다. 밝은 빛은 눈물 속에서 생겨난다. 빛을 지닌 사람은 만약 상대가 어둠의 사람일지라도 그에 대해 눈물 흘리게 된다.

 

- 빅토르 위고, 레미제라블, 더클래식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