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착취 본문

명문장, 명구절

착취

모험러
현대사회는 성과사회이자 피로사회, 즉 자기 착취의 사회라는 철학자 한병철 선생의 주장을 소개한 적이 있다. 학자가 분석적으로 도달한 깨달음에, 소설가는 직관으로 도달하기도 한다. 

"<착취>는 우리가 알고 있는 것처럼 고통스럽게 행해진 게 아니었어. 실제의 착취는 당당한 모습으로, 프라이드를 키워주며, 작은 성취감과 행복을 느끼게 해주며, 요란한 박수 소리 속에서 우리가 생각한 것보다 훨씬 형이상학적으로 이뤄지고 있었던 거야."*

12/07/05

'명문장, 명구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하지 아니함의 사랑  (0) 2012.08.07
연성결  (0) 2012.07.20
지구의 소유자  (0) 2012.07.14
착취  (0) 2012.07.05
가장 최소한의 것이 주는 행복  (0) 2012.06.29
마음이 취하는 모습들  (0) 2012.06.28
인간관계의 세 가지 상태  (0) 2012.06.25
왜 더 사랑하는 사람이 상처받을까?  (0) 2012.06.02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