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부정적인 것을 직시하는 힘 본문

명문장, 명구절

부정적인 것을 직시하는 힘

모험러
「정신이란 그 자신이 절대적인 분열 속에 몸담고 있음을 알아차리는 가운데 진리를 획득하는 것이다. 정신은 부정적인 것에서 눈길을 돌려 긍정적인 쪽으로 쏠림으로써 힘을 발휘하는 것이 아니다. 무언가가 주어졌을 때 그것은 아무 의미도 없는 쓸모없는 것이라고 하면서 당장 고개를 내저으며 다른 쪽으로 마음을 돌리는 것은 정신이 취할 자세가 아니다. 참으로 정신이 힘을 발휘하는 이유는 바로 부정적인 것을 직시하며 그 곁에 머물러 있기 때문이다. 그것을 따돌리지 않고 그 곁에 함께 머무르는 바로 그때, 여기에 부정적인 것을 존재로 전화되게 하는 마력이 생겨나는 것이다.

이 마력이란 앞에서 주체라고 일컬어졌던 것과 동일한 것이다. 즉, 주체란 자기가 관여하는 범위 안에 있는 내용에 독자적인 존립을 부여함으로써 추상적이고 직접적인 존재 일반을 지양하여 실체를 진리로 이끌어가는 것이다. 부정이나 매개를 자기의 외부에 맡겨놓다시피 한 무기력한 존재가 아니라, 스스로 분열과 매개를 행하는 존재만이 주체라고 불릴 수 있는 것이다.」*

- 헤겔

14/01/07

* 헤겔, 임석진 옮김, <정신현상학>에서 봄.

정신  
헤겔   

'명문장, 명구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람을 멀리 한다면 그것은 도라고 할 수 없다  (0) 2014.01.11
정신의 왕국  (0) 2014.01.09
온갖 것은 실재다  (0) 2014.01.08
학문이란 자기를 깨우치는 것  (0) 2014.01.06
정신의 힘  (0) 2014.01.05
배움의 완성  (0) 2014.01.04
오직 몸의 느낌이 있을 뿐  (0) 2014.01.03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