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하나님도 주인도 나도 없다 본문

모험러의 잡문

하나님도 주인도 나도 없다

모험러
일부 종교를 비롯 도 닦는 업계에서 내가 가장 많이 목격한 광경은 다음과 같다. 

「브라이언: 틀렸다! 나를 비롯해서 그 누구도 따를 필요는 없다! 스스로 판단하란 말이다! 너희는 모두 홀로서야 한다!
군중: 그렇습니다! 홀로서야 합니다!
브라이언: 같은 사람은 하나도 없다!
군중: 같은 사람은 하나도 없습니다!
군중 속 남자: 아니던데······.
군중: 쉿! 조용히 해.」

- 몬티 파이선(Monty Python)의 <브라이언의 일생(Life of Brian)> 중에서*

한편, 조제 보베의 집에는 노동자계급의 슬로건인 "하나님도 주인도 없다(Neither God nor Master)."가 걸려 있는데, 보베는 이 문장을 약간 바꾸어 걸어 놓았다고 한다.

"하나님도 주인도 조제 보베도 없다(Ni Dieu, ni Maitre, ni Jose Bove)."*

정신이 번쩍 든 나는 서둘러 이 문장에 밑줄을 긋고 별표를 그려 놓았다. 그리고 자신을 비우는 사람이 홀로서는 모순에 대해 오랫동안 생각했다.

12/11/28

* 라즈 파텔, <식량전쟁: 배부른 제국과 굶주리는 세계>에서 봄.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외로운 죽음  (0) 2012.12.01
성노동자 김연희  (0) 2012.12.01
커피 가격  (0) 2012.11.30
하나님도 주인도 나도 없다  (0) 2012.11.28
선거와 민주주의  (0) 2012.11.28
518 광주 피해자 집단상담  (0) 2012.11.27
비 오는 밤, 별  (0) 2012.11.26
세 모자의 마지막 편지  (0) 2012.11.24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