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제2의 탄생을 거치지 못하면 신경증이 생긴다 본문

명문장, 명구절

제2의 탄생을 거치지 못하면 신경증이 생긴다

모험러

「원시사회의 통과의례, 나아가 전 세계의 교육이 하는 최초의 기능은 청소년의 대응체계를 의존에서 자기 책임으로 바꿔놓는 것이다. 그러나 이런 전환은 결코 쉽지 않은 데다, 요즘처럼 부모로부터 자립하는 시기가 20대 중반, 심지어 후반까지 늦춰지는 상황에서는 더욱 어려워서 우리 사회의 실패는 점점 명확해지고 있다.

이런 관점에서 신경증 환자는 성인으로서 '제2의 탄생'이라는 중요한 관문을 통과하지 못한 사람이라 볼 수 있다. 책임 있는 사고와 행동을 유발해야 하는 자극이 그에게는 오히려 도피, 처벌에 대한 공포, 조언과 보호를 향한 욕구를 불러일으킨다. 그는 끊임없이 자신의 자발적인 반응 패턴을 수정해야 하며, 마치 어린아이처럼 자신의 실패와 문제를 부모 또는 부모를 대신하는 편리한 존재, 자신을 보호하고 뒷받침해주는 국가와 사회질서 탓으로 돌린다. ... 통과의례의 제1 기능은 개인에게 그 사회에 알맞은 정서체계를 확립해주는 것이다. 사회 자체의 존속이 이 정서체계에 달려 있다.」

- 조지프 캠벨, "다시, 신화를 읽는 시간"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