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우주의 양극성 본문

명문장, 명구절

우주의 양극성

모험러
「세계는 단순히 물리적인 것도 아니고, 단순히 정신적인 것도 아니다. 세계는 단순히 다수의 종속적 국면을 갖는 일자(一者)가 아니며, 또한 그것은 단순히 변화의 환상을 동반한, 그 본질에 있어 정태적인, 어떤 완결된 사실도 아니다. 그릇된 이원론은 언제나, 추상을 궁극적인 구체적 사실이라고 오인하기 때문에 일어난다.

우주는 가장 완전한 의미에서 무상하면서 영원적이기 때문에 이원적이다. 우주는 각 궁극적 현실태가 물리적이면서 정신적이기 때문에 이원적이다. 우주는 각 현실태가 추상적 성격을 요구하기 때문에 이원적이다. 우주는 각 계기가 그 형식적 직접성을 객체적 타자성과 결합하기 때문에 이원적이다. 우주는 많은 최종적 현실태 ― 혹은 데카르트의 용어로 말하면, 많은 진정한 사물 ―로 전적으로 그리고 완전하게 분석될 수 있기 때문에 다자(多者)이다. 우주는 그 우주적 내재성 때문에 일자(一者)이다. 그리하여 통일성과 다수성 사이의 이러한 대비 속에 이원론이 있다. 우주 전체에 걸쳐 이원론의 근거가 되는 대립물의 결합이 지배하고 있는 것이다.」*

14/11/18

* 화이트헤드, <관념의 모험>

'명문장, 명구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예술의 극치  (0) 2014.11.18
자발적인 담대한 모험이 자유의 맛  (0) 2014.11.18
소멸은 생성의 시작  (0) 2014.11.18
우주의 양극성  (0) 2014.11.18
신학의 임무  (0) 2014.11.17
형이상학의 과제  (0) 2014.11.17
형이상학적 전제  (0) 2014.11.17
정신의 목표가 없으면  (0) 2014.11.17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