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움츠리고 싶지 않다 본문

명문장, 명구절

움츠리고 싶지 않다

모험러
"아무리 유물론자라고 해도 자신을 펼치고 싶지 않은 영혼이 있을까? 그러한 영혼은 존재할 수 없다. 삶의 목적이 실현되는 것은 영혼이 열리는 것이다."*

- 하즈라트 이나야 칸

"나는 나의 존재를 펼치기를 원한다. 움츠리고 싶지 않다. 움츠러들 때 진실하지 않기 때문이다."*

- 라이너 마리아 릴케

릴케의 말에 동의한다. 과거를 돌이켜 보면, 움츠러들 때마다 나는 행복하지 않았다.

13/11/25

'명문장, 명구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의식적인 낭만적 사랑  (0) 2013.11.28
열정  (0) 2013.11.27
깨달음은 쉽다  (0) 2013.11.26
움츠리고 싶지 않다  (0) 2013.11.25
유(有)와 무(無)  (0) 2013.11.24
장재의 삶과 죽음  (0) 2013.11.23
감정마비와 감정초월  (0) 2013.11.22
더 쉬운 상상  (0) 2013.11.21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