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안다고 하는 생각 본문

모험러의 잡문

안다고 하는 생각

모험러
똑똑한 머리, 굉장한 학습능력, 방대한 지식 수준이 그 자체로는 아무것도 아니라는 것. 
학계에서 날고 기는 사람들을 접하며 이것을 깨닫고 능력자들에 대한 해묵은 열등감을 벗은 것이 공부하면서 얻은 성과라면 성과다. 지식의 양만큼 사랑과 지혜가 자란다면 만권의 책인들 못 읽겠는가. 그러나 지식의 양만큼 그 '안다고 하는 생각'이 오히려 족쇄가 되는 경우가 훨씬 흔하다. 나부터 돌아볼 일이다. 깨어있자.

12/06/22

'모험러의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정  (0) 2012.06.26
목소리  (0) 2012.06.24
사람으로 태어난다는 것  (0) 2012.06.23
피로는 폭력이다  (0) 2012.06.21
홀로서기  (0) 2012.06.20
채식  (0) 2012.06.20
기업은 누구의 것인가  (0) 2012.06.19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