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한산시 한 수 본문

명문장, 명구절

한산시 한 수

모험러
사슴은 깊은 숲 속서 나서
물 마시고 풀 먹으며 자라네
나무 밑에서 발 뻗고 자니
아무 시름 없음이 부러워라
이놈을 잡아다 우리 안에 편히 넣어
맛있는 먹이를 아무리 갖다 주어도
하루 종일 전혀 먹으려 하지 않고
그 모습 갈수록 여위어만 가는구나*

13/01/01

* 한산시의 하나. 이은윤, <선시, 깨달음을 읽는다>에서 봄.

'명문장, 명구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가의 생로병사  (0) 2013.01.03
쾌락주의자  (0) 2013.01.01
알아야 할 건 많지만 믿어야 할 건 없다  (0) 2013.01.01
한산시 한 수  (0) 2013.01.01
천천히 읽기를 권함  (0) 2012.12.31
천천히 깊게 읽는 즐거움  (0) 2012.12.31
행운의 여신  (0) 2012.12.30
정신의 삶  (0) 2012.12.29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