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그래비티 본문

리뷰, 서평, 감상

그래비티

모험러
최고의 영화였다. 그냥 우주만 보여줘도 계속 하염없이 보고 있을 수 있을 것만 같았다. 그럼에도 나중에 대기권 안쪽의 지구가 짜잔 하고 등장할 때 감동하여 눈물이 찔끔 나오려고 하던 것을 보면, 어쩔 수 없이 나는 지구인이었다. 지구는 그 자체로 천국이었다.

“What do you like about being up here?” (Matt Kowalski)
“The silence." (Dr. Ryan Stone)*

"우주의 어떤 점이 마음에 들어요?"
"고요함이요."

13/10/20

* 영화 <그래비티>의 대사 중

'리뷰, 서평, 감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애와 결혼의 과학>  (0) 2014.01.26
<나는 없다>  (0) 2014.01.24
<여자는 왜 갑자기 화를 낼까>  (1) 2014.01.21
<기적의 자연재배>  (0) 2013.10.13
<불륜예찬>  (0) 2013.10.12
<화장품이 피부를 망친다>  (0) 2013.10.12
<텔로미어>  (0) 2013.10.12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