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러의 책방

사는 이유 본문

명문장, 명구절

사는 이유

모험러
「내가 중학교 2학년 때, 계동 1번지부터 시청 앞까지 쭉 걸어오면서 다 물어봤어요. 어른들한테.

"아저씨, 왜 사세요?"
"아줌마, 왜 살아요?"

꿀밤을 매기는 사람부터 쓸데없는 거 생각하지 말고 공부나 해. 너도 커보면 알아. 대부분의 대답이 그랬어요.

제가 이제 어린아이가 그렇게 물어본다면
'어떻게 대답해야 하나...' 하고 생각을 했었어요.

그러면서 얻은게 '인생은 답을 구하는 시기가 아니고
인생이라는 건 질문할 수 있는 유일한 기회인가 보다.'하고 살고 있습니다.

(그럼) 지구가 왜 도는지 한번 연주해보겠습니다.」*

12/09/25

* <산울림 전집 발매 기념 축하 파티> 중 김창완 아저씨가 한 말


'명문장, 명구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는 누구입니까?  (0) 2012.10.14
언제 제일 행복했냐고 물으면  (0) 2012.09.27
눈은 흔적도 없이 사라지고  (0) 2012.09.26
사는 이유  (0) 2012.09.25
본질과 현상 2  (0) 2012.09.21
완벽한 스승  (0) 2012.09.20
바로 서기  (0) 2012.09.20
미래는 이미 와 있다  (0) 2012.09.19

모험러의 책방

서평, 리뷰, 책 발췌, 낭독, 잡문 등을 남기는 온라인 책방. 유튜브 채널 '모험러의 책방'과 ′모험러의 어드벤처′(게임) 운영 중.

0 Comments
댓글쓰기 폼